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사람과 사람 동정
차병원 차광렬 회장, 세계 최고 권위 미국생식생물학회(SSR) 초청 특강미국생식생물학회 차광렬 회장 후원
매년 2명 한국 젊은과학자들에게 주는 특별상도 제정
  • THE MEDICAL HERALD 에디터
  • 승인 2017.07.17 16:17
  • 댓글 0

차병원 차광렬 회장이 7월12일부터 16일까지 워싱턴 DC 메리어트 워드맨 파크호텔에서 열린 제 50차 미국생식생물학회(SSR)에서 특별초청 연자로 참석해 줄기세포의 미래와 차병원 줄기세포 임상 연구 성과에 대해 특강했다.

미국생식생물학회(SSR)는 세계 주요 생식의학연구자들이 모이는 학회로 회원 수천명 이상을 자랑하는 세계 최고 권위의 생식학회다. 이번 특강에서 차광렬 회장은 줄기세포의 미래와 차병원 줄기세포 임상 현황 등을 소개해 참석한 과학자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차병원 차광렬 회장이 제50차 미국생식학회에서 특강 연자로 초청되어 줄기세포의 미래와 차병원그룹의 줄기세포 임상연구결과에 관한 연설 및 특강을 하고 있다.

특히, 이번 학회에서 차광렬 회장은 한국의 유망한 젊은 과학자들을 육성하기 위해 2명의 한국 젊은과학자들이 향후 10년간 미국생식생물학회에 참여, 발표할 수 있도록 하는 특별상을 제정해 후원하기로 했다.

차광렬 회장은 9차례에 걸쳐 미국생식의학회에서 최우수, 우수 논문상을 수상하는 것은 물론 환태평양불임학회를 창립해 불임과 생식의학 분야에 지대한 공을 세운 바 있다. 또 200편 이상의 저널 연구논문 발표와 더불어 250회 이상 주요 학회 특강을 하기도 했다.

차병원 차광렬 회장의 후원으로 미국생식생물학회는 향후 10년간 매년 한국의 젊은 과학자들에게 학회 참여 발표의 기회를 주는 특별상을 제정하기로 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 받아 미국생식의학회에서는 2011년 연구업적이 뛰어난 생식의학 과학자들을 발굴해 상을 주는 '차광렬 줄기세포상'을 제정하기도 했다.

강남차병원과 차의과학대학교를 설립한 차광렬 회장은 차병원그룹 산하의 차병원 줄기세포 연구소, 차바이오텍, 미국 차병원인 헐리우드장로병원, 차병원불임센터와 차움, 판교 종합 연구원인 차바이오컴플렉스를 설립했으며, 1999년에는 콜롬비아 대학의 요청으로 CC불임센터를 설립 대한민국 의료 수출 1호의 새 역사를 쓰기도 했다.

THE MEDICAL HERALD 에디터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HE MEDICAL HERALD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