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2.11 월 16:55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한국애브비 '나눔의 날' 전직원 김장·연탄배달로 소외 이웃에 사랑 전해정릉 연탄 3,800장, 요셉의원 김장 350포기 등 1,000만원 상당 성금 전달해

한국애브비(대표이사 유홍기)는 6일 서울 영등포구 요셉의원과 성북구 정릉동에서 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사랑의 김장 나눔 및 연탄배달’ 봉사로 연말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이날 소외 이웃들의 월동 준비를 돕고자 김장 350포기와 3,800장 연탄배달을 통해 1,000만원 규모의 성금도 전달했다.

김장 봉사를 위해 영등포에 위치한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부설 자선의료기관 요셉의원을 찾아가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직원들은 의원에서 치료받는 행려자, 노숙자, 외국인 근로자 등 건강 관련 소외 이웃과 시설 봉사자들을 위한 360포기 김치를 직접 담가 전달했다.

한국애브비 요셉의원 김장봉사.

한국애브비는 요셉의원에서 장기간에 걸친 꾸준한 봉사활동에 대해 지난 9월 요셉의원 개원 30주년 기념식에서 서울가톨릭사회복지회 감사패를 받기도 했다.

연탄봉사는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 운동본부’와 함께 올해로 4회째 진행됐다. 직원들은 이웃들이 올 겨울을 따뜻하게 나길 바라는 마음으로, 좁은 골목 구석구석을 오르고 내리며 총 3,800장의 연탄을 배달하며, 영하의 날씨에도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연말 나눔의 날은 직원 자원봉사단, ‘따손’의 주도로 마련됐다. 자원봉사단 회장인 강지호 이사는 “올해로 네 번째 연탄봉사를 하고 있는데, 한 해 한 해 육체적으로 힘들고 고단했지만,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을 찾아가며 보람을 느낀다”며 “봉사 활동을 함께 준비한 따손 회원들과 열심히 동참해 준 직원들, 근무시간 전사적인 봉사 기회와 지원을 해 온 회사 모두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국애브비 유홍기 대표는 “직원들과 함께 했던 김장과 연달 배달 봉사를 통해 연말연시 더 춥고 외롭게 보낼 우리 사회 소외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며 “직원과 함께 만들어 가는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나눔의 노력들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