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0 월 18:34
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사람과 사람 동정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이근영 교수, '일본산부인과학회 학술대회 초청' 강의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산부인과 이근영 교수가 오는 5월 12일 일본 센다이에서 열리는 ‘제70차 일본산부인과학회 학술대회’에 일본산부인과학회 초청으로 참가해 특강을 한다.

일본산부인과학회는 매년 한 차례 학술대회를 열고 세계 각국의 모체태아의학, 부인종양학, 생식내분비학, 일반부인과학 등 산부인과학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국제 세션을 진행하고 논문을 발표한다.

또한, 세계적으로 저명한 교수를 초청해 특강을 실시한다. 이근영 교수는 지난해 히로시마에서 열린 제69차 일본산부인과학회에서 자궁경부무력증의 처치의 제목으로 초청강연을 한 바 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 이근영 교수는 조산 방지를 위한 치료법(Prevention of Preterm Birth; Cerclage vs Progesterone)을 주제로 강의할 예정이다.

조산의 예방적 치료법으로는 프로게스테론 치료와 자궁경부봉합술이 있는데, 이 두 치료법은 세계적으로 지침이 크게 달라 논란이 많다. 이근영 교수는 이번 강의에서 그동안의 논문과 임상경험을 기반으로 최근 연구 결과들을 비교하여 강의할 예정이다.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산부인과 이근영 교수.

또한, 이 교수는 황은지, 이경노 전공의와 함께 세계 최초로 치료에 성공한 사례(‘Successful Heterotopic Pregnancy with Prior Radical Trachelectomy after TCIC MTX Treatment’)도 발표할 예정이다.

이 산모는 자궁경부암 1기로 자궁경부 광범위절제술을 받은 후 자궁외임신과 자궁내임신이 동시에 된 상태였다. 이근영 교수팀은 산모의 자궁외임신에 MTX 약물치료를 시행하고, 동시에 조산방지를 위해 복식자궁경부봉합술을 시행했다. 그 결과 산모는 임신 38주차에 2.87kg의 딸을 건강히 낳을 수 있었다.

이외에 이 교수는 자궁경부무력증 관리에 대한 자신의 노하우, 새로운 진단법도 소개할 예정이다. 또 직접 개발한 자궁경부무력증에 의한 양막파열 방지 수술기구 'Lee's Cerclage Balloon'를 이용한 긴급자궁경부봉합술 방법 등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수술기구는 미국, 일본 등에서 특허를 획득했으며, 미국산부인과학회지 표지에 소개된 바 있다.

한편, 자궁경부무력증 분야 세계 최고의 권위자로 꼽히는 이근영 교수는 4000례 이상의 자궁경부봉합술을 시행했다. 또한, 미국산부인과학저널(American Journal of Obstetrics & Gynecology) 등 세계적인 학술지에 많은 논문을 발표했으며, 2016년에는 스프링거(Springer) 출판사에서 출간한 세계 산부인과 산과교과서 자궁경부무력증 단원 집필에도 참여한 바 있다.

이근영 교수는 유럽모체태아의학회·일본모체태아의학회·아시아태평양모체태아의학회·미국 코넬대학·아세아-오세아니아산부인과학회·세계초음파학회 등에서 자궁무력증, 자궁경부봉합술, 자궁경부무력증 초음파 진단방법 등에 대해 강의하며 우리나라의 우수 의료기술을 전 세계에 알리는 데 기여하고 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