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7 월 13:45
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Medi pharm IN
高大의료원, 미래의학 100년 향해 나아가다…'의과대학 90주년 기념 생명사랑 걷기대회' 성료'의과대학 90주년 기념 생명사랑 걷기대회' 성료

고려대학교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이기형)이 지난 3일 상암동 평화잔디광장과 하늘공원 일대에서 생명사랑 걷기대회를 개최했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90주년을 맞이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생명존중의 가치와 사랑으로 교직원, 의과대학 교우와 학생, 환우회와 자원봉사단 등 고대의료원의 모든 구성원이 하나 되는 화합과 소통의 시간이었다.

이날 걷기대회에는 이기형 의무부총장과 이홍식 의과대학장, 박종훈 안암병원장, 한승규 구로병원장, 신재승 안산병원 진료부원장 등 각 기관장을 비롯한 의료원 주요 보직자와 나춘균 의과대학 교우회장과 교우, 환우회와 자원봉사단, 교직원과 가족 등 총 2천여 명이 참석해 성황리에 개최됐다.

오전 10시, 이기형 의무부총장의 개회사로 공식행사의 막을 열었다. 이기형 의무부총장은 “선선한 가을날 좋은 곳에서 의대 90주년을 기념하는 걷기대회에 참석해주신 교직원과 교우, 의과대학 학생들과 환우회, 자원봉사자 분들 모두감사하다”며 환영의 인사를 건넸다.

이어 이 의무부총장은 “그 동안 우리 의료원이 이어온 민족과 박애정신을 기반으로 한 환자존중과 생명사랑이라는 의료본연의 가치를 계속 이어가고 미래의학 100년을 선도하는 의료기관으로 도약하고자 모두 힘을 모아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나춘균 고려대 의과대학 교우회장은 "고대의료원은 순수 민족자본으로 세워진 최초의 여성의학기관으로 탄생하여 어느덧 인술로 민족을 보듬어온지 90주년을 맞았다"며 "풍요로운 천고마비의 계절에 생명사랑 걷기대회를 개최해 매우 뜻깊고, 참석해주신 분들과 행사를 준비해주신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걷기대회 출발을 알리는 이기형 의무부총장의 징 소리가 울리자 2천 여 참가자들이 장관을 이루며 발걸음을 뗐다. 이번 걷기대회는 메인 행사장인 평화잔디광장을 시작으로 하늘공원을 한 바퀴 돌아 다시 되돌아오는 총 4.7km로 이뤄졌다.

전체 코스는 총 3개의 코스로 나누어 미션을 수행하고 각 포인트마다 스탬프를 획득할 수 있고 전체 완주 시에 다양한 경품이 지급됐다. 또한, 이번 걷기대회를 통해 참가자의 걸음마다 적립금을 쌓고 이를 환우 돕기 기부금으로 활용하기로 해 참가자들의 성취감을 높였다.

행사에 참석한 한 교직원은 “의과대학 90주년을 맞이해 우리 고대의료원 모두가 하나될 수 있는 행사를 함께 할 수 있어 좋았다”며 “동료 · 가족들과 함께 걷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며 만족해했다.

이번 행사는 걷기대회 뿐만 아니라 포토제닉 선발, 키즈존, 페이스페인팅 등 부대행사와 각 병원별 부스를 구성해 독자적인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참가자들의 즐거움을 더했다.

걷기대회가 끝난 후에는 레크리에이션을 비롯한 콘서트와 포토제닉 시상식 등 다채로운 이벤트가 이어졌다. 고려대학교 풍물동아리 ‘한사위’의 경쾌한 공연으로 막을 열었다. 또한, 마음을 어루만지는 의과대학 어쿠스틱밴드 ‘쿰크(KUMC)’와 유명 성악가 바리톤 정경(국민대 교수)과 소프라노 권슬기의 축하공연을 통해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고대병원에서 8천여 시간을 봉사했다는 한 자원봉사자는 “지난 90년의 세월 동안 많은 아픈 사람들을 위해 노력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더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주시길 바란다”고 감사를 표했다.

이홍식 의과대학장은 행사를 마무리하며 “의과대학 90주년을 기념해 성대한 행사를 마련한 의료원 교직원과 휴일에도 참석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90주년 동안 그래왔듯 앞으로도 고려대학교의료원과 의과대학이 생명을 지키기 위해 더욱 노력하고 발전해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