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21 일 22:58
상단여백
HOME Clinical 학술 Selection
MSD 조스타박스, 영국 국가예방접종 프로그램 도입 이후 실제 진료환경서 '발병률 감소 효과·유효성' 다시 한번 입증대상포진 백신 MSD '조스타박스' 실제 진료환경 내 연구 다수 보유

한국 MSD는 대상포진 백신인 ‘조스타박스’의 영국 내 국가예방접종 프로그램 실시 후 진행한 진료환경 내 연구(Real World Effectiveness)를 통해 70대 고연령군에서 대상포진 발병률 감소 효과와 백신의 유효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해당 연구는 지난 8월 16일 세계적인 의학저널 백신지(Vaccine)에 게재됐다.

MSD가 진행한 이번 연구는 조스타박스가 영국의 국가예방접종사업에 도입된 이후인 2013년 9월부터 2016년 5월까지 약 3년간 진행됐다.

영국의 1차 의료 기반인 THIN(The Health Improvement Network)에 등록된 70~79세 노인 약 30만 명을 대상으로 조스타박스 접종군(70,867명)과 비접종군(224,268명)으로 나누어 비교한 결과, 조스타박스의 대상포진 백신 유효성은 약 65.3%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17년 란셋(Lancet)3 및 올해 백신(Vaccine)지에 발표된 영국 공중보건국과 영국LSHTM(London School of Hygiene and Tropical Medicine)의 실제 진료환경 내 연구에 이어 일관되게 백신 유효성 및 질병 감소 효과를 입증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대상포진 발병률에서도 차이를 보였다. 백신 접종군에서의 대상포진 발병률이 2.95/1000PY(person-years)인 반면 비접종군은 8.02/1000PY로 백신 접종군의 대상포진 발병률이 유의하게 감소했다.

연구진들은 이번 조스타박스 백신효과에 대한 연구결과 "대상포진과 합병증이 삶의 질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고려할 때 백신접종으로 인한 이득이 명백(clear)하다"고 밝히며 조스타박스 접종의 필요성과 대상포진 국가예방접종 프로그램의 유익성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현재 조스타박스는 영국,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주요 선진국에서 백신 지원 프로그램(Vaccine funding) 또는 국가예방접종사업(NIP)으로 접종되고 있으며, 전세계 60개국 이상에서 허가 받아6 약 4,400만 도즈 공급된 백신이다.(2017 4Q기준)

한국MSD 백신사업부 드발 고살리아 전무는 “MSD는 전 세계 최초로 대상포진 백신을 개발한 데 이어 출시 후에도 백신의 유효성과 안전성, 비용 효과성 등에 대해 적극적인 연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기존에 확립된 조스타박스의 백신효과와 안전성 프로파일에 더해 공중보건 측면에서 백신접종의 이점을 입증했다는 점에서 매우 고무적”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건강한 사람을 대상으로 통제된 환경에서 진행되는 임상연구와 달리, 허가 후 진행되는 실제 진료환경 내 연구로, 사람들의 병력 등 다양한 환경에서의 효과를 확인할 수 있어 의미가 있다.

이에 따라, 미국식품의약국(FDA)은 백신 평가 시 면역원성, 백신의 효능(유효성)과 함께 실제 진료환경에서의 질환 예방 효과를 고려하고 있다. 조스타박스는 다수의 실제 진료환경 내 연구에서 유효성과 안전성 프로파일을 지속적으로 재확인하고 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