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8 목 15:19
상단여백
HOME 행정·법령·정책 라운지
올해 '제약바이오산업 육성' 위해 '4,779억' 투입…동아ST·동화약품 등 7개 제약사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연장 계획' 심의·의결복지부 '2019년 제1차 제약산업 육성·지원위원회' 개최
올해 '제약바이오산업 육성' 위해 '4,779억' 투입

올해 제약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해 4,779억원이 투입된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9일 2019년도 제1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위원회<下 사진 참조>를 개최하고, 올해 4,779억원을 투입해 제약산업을 육성·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2019년 제약산업 육성․지원 시행계획(안)과 2016년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 연장평가 계획(안) 등을 심의하고,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제도 개편방안 연구용역 결과 등을 보고받았다.

심의·의결된 2019년 제약산업 육성·지원 시행계획은 지난 2017년 12월에 발표한 '제2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5개년 종합계획'의 2년차 시행계획으로 2018년 4,324억원에 이어 올해에는 4,779억원을 투입해 제약산업을 육성․지원한다.

2019년 제1차 제약산업 육성·지원 위원회 개요.(자료 복지부).

2019년 제약산업 육성·지원 시행계획 주요 추진과제를 보면, R&D 지원의 경우, 인공지능 활용 신약개발 플랫폼 및 스마트 임상시험 인프라 구축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의 활용 활성화가 지원된다.

인력 양성의 경우, IT+BT 융합형 신약개발 전문인력 및 바이오의약품 생산전문인력을 양성해 미래 제약산업의 성장동력을 확보한다.

수출 지원의 경우 '민·관 공동 시장개척 추진 협의체' 운영 및 한국 제약산업 홍보회, 채용 박람회 등의 개최를 통해 글로벌 인지도를 제고한다.

제도 개선의 경우,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 제도 개편 추진 및 신속·효율적인 임상시험 수행을 위한 'IRB 심사 상호인증'을 오는 2021년까지 시범운영한다.

심의·의결된 2019년 제약산업 육성·지원 시행계획은 관계부처와 함께 세부과제별로 추진된다.

또한, 2018년 7월에 물적 분할된 SK케미칼(SK바이오사이언스와 분할)에 대한 인증 재평가 결과에 따라 SK케미칼(물적분할 이전)이 보유했던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을 SK케미칼(물적분할 후)로 지위 승계하는 것을 허용하기로 했다.

또한, 2016년에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인증된 동아ST(동아에스티), 동화약품 등 7개 제약기업의 인증기간 만료를 앞두고 인증 연장평가 계획도 심의·의결했다.

지난 2018년 5월부터 추진된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제도 중장기 발전방안' 연구용역이 완료됨에 따라 그 내용을 보고하고, 향후 정책 추진방향 등에 대한 논의도 이루어졌다.

혁신형 제약기업 유형별 구분(안)(자료 복지부).

연구팀(성균관대 이상원 교수 등)은 제약기업 대상 설문조사 등을 토대로 분석한 결과,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을 2개 유형으로 구분하는 방안을 제안했으며, 이에 대해 보건복지부는 구체적인 인증기준 및 평가방식 등을 지속적으로 검토하기로 했다.

또한, 올해 6월 12일부터 시행 예정인 '제약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의 세부사항을 규정한 시행령, 시행규칙 개정안에 대한 입법예고안(4.9일~5.19일까지 의견 제출)도 보고됐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