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26 금 15:39
상단여백
HOME 행정·법령·정책 라운지
식약처, '현호색 함유 의약품 임부 안전성 연구' 추진…'임부 주의 관련 문구 없는 18개 품목 허가변경 대상' 연구결과 나오기 전까지 허가사항에 '임부 주의' 반영연구결과 나오기 전까지 허가사항에 '임부 주의' 반영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활명수', '베나치오액' 등 현호색 함유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추가 연구를 지시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현호색 함유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추가 연구를 지시하고, 연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안전조치로 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임부 주의 관련 문구를 넣도록 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 현호색 : 한의학에서는 혈액순환을 돕고 어혈을 제거하는 약으로, 임부에 신중히 사용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이는 현재 자료로는 현호색 함유 의약품의 임부에 대한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기에 충분하지 않으며, 임부의 경우 주의해 복용할 필요가 있다는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자문 결과에 따른 조치이다.

안전성 확인을 위한 추가 연구는 생산실적 등을 근거로 품목을 선정하고, 해당 제조업체가 임부 안전성 관련 연구를 실시하게 된다.

현호색을 함유한 54개 의약품 중 허가사항(사용상의 주의사항)에 임부 주의 관련 문구가 없는 18개 품목에 대해서는 허가사항 변경지시를 통해 반영하도록 할 계획이다. 허가사항 변경 대상 의약품은 동화약품 '활명수', 동아제약 '베나치오액', 보령제약 '라모루큐정' 등이 해당된다.

식약처는 "국민이 안심하고 현호색 함유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연구 결과가 나오는 데로 필요한 후속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