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7.18 목 15:19
상단여백
HOME Pharmacy Council 데일리팜통신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김동연 이사장 "신약 개발 통해 글로벌 의약품과 경쟁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김동연 이사장, 혁신 신약개발 매진하고 있는 300여명 산·학·연 관계자들 격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김동연 이사장은 “혁신적인 신약개발을 위해서는 우리나라의 기초 과학이 튼튼해야 하고, 이를 바탕으로 First in Class의 가치 있는 제품이 필요한 시대이다. 신약 개발을 통해서 글로벌 의약품과의 경쟁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동연 이사장은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은 우리나라 신약 연구개발의 민간 컨트롤타워로서 정부 부처별 연계성 사업의 추진과 기초 원천 연구를 통한 전임상·임상파이프라인 구축 확대, 전주기 연구개발 과정의 출구전략 사업 강화, 다부처 신약개발지원사업의 생산성 향상을 통해서 업계 지원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김동연 이사장은 지난 12일 숙명여자대학교 백주년기념관에서 한국약제학회(회장 이범진)가 주최한 '2019 과학의달 기념 심포지엄' 행사에 참석해 축사를 통해 혁신 신약개발을 위해 매진하고 있는 300여명의 산·학·연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2019 과학의달 기념 심포지엄' 축사(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김동연 이사장).

김동연 이사장은 “4차 산업혁명이 일어나면서 전 분야의 기술발전이 급속도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우리나라의 신산업인 바이오 헬스 산업과 신약개발에도 새로운 물결이 밀려오고 있다”며 “혁신적인 신약개발을 위해서는 우리나라의 기초 과학이 튼튼해야 하고, 이를 바탕으로 First in Class의 가치 있는 제품이 필요한 시대이다. 신약 개발을 통해서 글로벌 의약품과의 경쟁에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했다.

아울러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은 우리나라 신약 연구개발의 민간 컨트롤타워로서 정부 부처별 연계성 사업의 추진과 기초 원천 연구를 통한 전임상·임상파이프라인 구축 확대, 전주기 연구개발 과정의 출구전략 사업 강화, 다부처 신약개발지원사업의 생산성 향상을 통해서 업계 지원을 추진해 나가겠다”며 “우리나라 신약개발의 전주기 바이오 엑셀러레이터 시스템이 실현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