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5 일 16:23
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Medi pharm IN 동정
'대뇌동맥류 환자' 구하는 한림대동탄성심병원 하이브리드수술실…'숙련도 높은 집도의 고난이도 혈류변화 스텐트시술'로 매달 '뇌동맥류 환자' 치료경기남동권 최초 검사·시술·수술 모두 가능한 최첨단 하이브리드수술실 개소

A씨(65․남)는 최근 뇌동맥류에 의한 뇌지주막하출혈로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을 급하게 찾았다. 바로 하이브리드수술실로 옮겨진 그는 카테터를 통해 부풀어 오른 뇌동맥류에 코일을 채워 혈류가 원활하도록 만드는 코일색전술을 마취 후 20분만에 받았다. 이어 출혈로 높아진 뇌압을 낮추기 위해 코일색전술이 끝난 후 30분도 안 되어 두개골 천공술 및 혈종 배액술과 뇌실액 외배액술을 시행했다.

뇌는 두개골이라는 한정된 공간 안에 있어서 뇌출혈로 뇌가 부을 경우 뇌압이 올라가면서 추가적인 뇌의 손상이 발생하기 때문에 빠른 응급 조치가 중요하다. 코일색전술부터 이 모든 수술이 끝나는 데는 1시간이 채 걸리지 않았다.

기존에는 환자가 인터벤션실에서 코일색전술을 받은 뒤 마취 상태에서 수술방으로 이동해 재수술을 받아야 했다. 하지만, 하이브리드수술실에서는 한 장소에서 혈관조영검사와 시술, 수술이 동시에 이뤄져 환자의 이동에 따른 위험성을 크게 낮출 수 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지난 2월 경기 남동권 최초로 시술과 수술이 한 장소에서 가능한 하이브리드수술실을 개소한 후 뇌혈관 환자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가장 많은 환자는 대뇌동맥류 환자로 동맥류가 파열되어 발생한 뇌지주막하출혈 환자와 파열되기 전에 발견된 비파열성 대뇌동맥류를 치료받으러 오는 환자들이다.

매달 15~20명에 이를 정도로 많은 환자가 하이브리드수술실에서 수술을 받고 있다. 이는 동맥류 파열로 인한 뇌지주막하출혈 환자의 경우,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의 빠른 처치 및 좋은 치료성적이 알려지며 타병원에서 이송환자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또 비파열성 동맥류의 경우 타병원에서 건강검진으로 발견된 후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을 찾고 있는 환자들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하이브리드수술실의 가장 큰 장점은 개두술이 가능한 수술테이블을 보유했다는 점이다. 이 수술용 테이블은 좌우뿐 아니라 상하 이동도 가능해 집도의가 원하는 방향으로 환자의 머리 위치를 움직일 수 있어서 기존의 인터벤션 테이블과 달리 개두술을 통한 혈관문합이 가능하다.

신경외과 박정현 교수는 “시술 중 예상치 못한 혈관의 기형이 발견되거나 혈관 손상이 심각할 때 즉각적인 수술이 요구된다”며 “수술장까지 환자를 옮기게 되면 혈압이 상승하거나 재출혈이나 뇌세포 손상 등이 발생할 수 있지만 즉각적인 수술로 전환이 가능한 하이브리드수술실에서는 이러한 위험을 없앨 수 있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하이브리드수술실에는 환자의 혈관상태를 최고해상도 3D로 확인하고 인터벤션시술이 가능한 최첨단 혈관조영기인 필립스의 Allura Clarity FD20/15를 보유하고 있다.

무균수술실 운영과 환자의 혈류상태를 보여줘 환자의 치료결과를 평가할 수 있는 애뉴리즘플로우(Aneurysm Flow), 환자의 신체상태에 따로 자동으로 마취가스의 양을 조절해주는 전신마취기 등 최첨단 장비를 갖춘 점 또한 자랑이다.

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하이브리드수술실에서는 대뇌동맥류 환자에게 대표적인 혈류변환 스텐트시술인 파이프라인스텐트시술과 프레드스텐트시술을 모두 할 수 있다. 2가지 장비를 모두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상황에 따라 적절한 시술을 시행하고 있다.

혈류변환 스텐트시술은 뇌동맥 속으로 금속그물망인 스텐트를 삽입해 혈류의 방향을 전환시켜 대뇌동맥류를 치료하는 시술이다. 일반적으로 숙련도를 인정받기 전 외부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시술하지만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풍부한 경험을 보유한 집도의가 외부전문가 없이 독자적으로 시술을 진행하고 있다.

하이브리드수술실.

이외에도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혈관조영술 시에는 대퇴동맥이 아닌 손맥에 있는 요골동맥을 이용한다. 대퇴동맥을 이용할 경우 회복을 위해 환자가 평균 4시간 동안 움직이지 못하고 있어야 하지만 요골동맥을 이용할 경우 곧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요골동맥을 이용한 혈관조영술은 난이도가 있고 전문적인 교육이 필요하지만 환자의 편의를 위해 이러한 방법으로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박정현 교수는 “동맥류 파열로 출혈이 발생하고 시간이 지체되면 혈관 파열과 과다 출혈 등 심각한 합병증이 발생할 위험이 커진다”며 “하이브리드수술실에서는 대뇌동맥류와 같은 고난이도 뇌혈관 질환에 대한 빠른 대처가 가능해 정확하고 안전하게 치료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