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16:30
상단여백
HOME Clinical 학술 Selection
'프레마네주맙 3b상 FOCUS 임상 연구' 결과 첫 공개, '편두통 증상·삶의 질 개선' 보여…'프레마네주맙’, 편두통 예방효과 입증에 이어 '편두통 관련 장애·삶의 질 개선' 긍정적'프레마네주맙’ 편두통 예방효과 입증 '편두통 관련 장애·삶의 질 개선' 긍정적

한독테바(사장 박선동)는 6월 29일부터 7월 2일(현지시간)까지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개최된 유럽신경과학회(European Academy of Neurology, EAN) 제5차 학술대회에서 프레마네주맙의 3b상 FOCUS 임상연구에서 탐색적 평가변수와 관련해 긍정적인 결과가 발표됐다고 전했다.

FOCUS 연구는 이전에 2~4가지 계열의 예방 치료제에 불충분한 반응을 보인 성인 환자를 대상으로 편두통 예방 치료제로서의 프레마네주맙의 효과와 안전성을 평가한 것으로, 올해 유럽신경과학회에서 처음 공개된 임상의 탐색적 평가변수(exploratory endpoint)의 결과들은 아래와 같았다.

▲편두통 발생일수 및 편두통 관련 증상 감소: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은 위약군 대비 유의미한 월평균 편두통 발생일수 감소와 더불어 50% 이상의 반응을 보인 비율이 3개월에 걸쳐 유지되는 결과를 보여주었다. 또한, 편두통에 흔히 동반되는 빛공포증, 소리공포증, 메스꺼움, 구토 등의 증상 역시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개선된 결과를 보여주었다.

▲장애 및 삶의 질: 프레마네주맙의 월∙분기별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두통 관련 장애가 호전됐으며, 삶의 질과 관련해 세 번째 투여를 마친 후 4주 차에서 개선된 결과가 관찰됐다.

▲우울증: 편두통 환자는 일반인에 비해 우울증에 걸릴 확률이 약 2~4배 높은 것으로 추정된다.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우울증상의 개선이 관찰됐다.

▲업무 생산성: 업무생산성 및 활동 장애와 관련해서도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대비 개선된 결과를 보여주었다.

▲약물 사용: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은 종류에 관계없이 급성 두통치료제의 사용을 유의미하게 감소시켜 주었다. 또한, 이전에 토피라메이트 또는 오나보툴리눔톡신A 치료에 실패한 환자를 대상으로 프레마네주맙의 효과를 평가한 결과, 총 12주 동안 월평균 편두통 일수는 프레마네주맙 투여군에서 위약군 대비 유의하게 감소되는 결과를 보여주었다.

스페인 발데브론 병원 연구소의 두통 관련 임상 책임자인 패트리샤 포조 로쉬(Patricia Pozo Rosich) 박사는 “탐색적 평가변수로 평가한 이번 프레마네주맙의 연구 결과는 그간 치료가 어려웠던 편두통 환자들의 부담을 크게 낮출 수 있는 대안으로써 프레마네주맙의 가능성을 증명했으며, 특히 편두통으로 인한 삶의 질 저하와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개선한 결과는 매우 고무적”이라고 설명했다.

박선동 한독테바 사장은 "프레마네주맙은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편두통 일수 및 다양한 편두통 관련 증상 개선을 입증하며 국내외에서 편두통 예방 치료제로써 더욱 확고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