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24 화 16:29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수석문화재단, '2019학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최호진 동아제약 사장 등 참석' 대학생 26명·고등학생 8명 등 장학생 34명에게 장학증서 전달'2019학년도 장학증서 수여식' 지난해까지 1,761명에게 30억 8천만원 장학금 지원

수석문화재단은 23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 용두동 동아쏘시오그룹 본사 대강당에서 ‘2019학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수여식에서 수석문화재단은 장학생 34명(대학생 26명, 고등학생 8명)에게 장학증서를 전달했으며, 장학금 약 6천 5백만원을 장학생들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수석문화재단은 올해 상반기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서울시장애인복지관협회’, ‘서울아동복지협회’, ‘서울시약사회’ 3개 단체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각 단체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학업을 계속 이어갈 의지가 있는 대학생을 선발하고, 수석문화재단은 선발된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한다. 장학생 34명 중 24명의 대학생이 해당 협약으로 처음 선발됐으며, 대학생들은 수석문화재단으로부터 졸업할 때까지 장학금을 받게 된다.

수석문화재단 2019학년도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장학생들과 한종현 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세번째줄 왼쪽에서 일곱번째),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세번째줄 왼쪽에서 여덟번째), 최호진 동아제약 사장(세번째줄 왼쪽에서 아홉번째), 수석문화재단 임원 및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수석문화재단은 타인을 위해 일할 줄 아는 책임 있는 인재 육성과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기 위해 1987년 설립됐다. 설립 후 지난해까지 학생 1,761명에게 30억 8천만원을 지원했다.

수석문화재단 관계자는 “실질적인 경제적 도움을 통해 대한민국 미래를 이끌어 갈 학생들이 걱정 없이 공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 더 많은 학생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장학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석문화재단은 장학 사업뿐만 아니라 학술과 문화 진흥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함춘동아의학상’, ‘약사금탑상’, ‘마로니에 전국 여성백일장’ 후원 등을 실시하고 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