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9.24 화 16:29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GSK 임직원, 지역사회와 한가위 송편 나눔 행사…'도시놀이터 개장 1주년' 맞아 '도봉구 주민과 함께 송편 만들기·명절음식 나눔 등 자원봉사' 활동'도봉구 주민과 함께 송편 만들기·명절음식 나눔 등 자원봉사' 활동

GSK(한국법인 사장 줄리엔 샘슨)가 4일 자사가 후원한 도봉구 지역 도시놀이터 개장 1주년을 맞아 한가위 송편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

서울시 도봉구에 소재한 개나리어린이공원은 GSK가 후원하고, 세이브더칠드런과 서울시 협력으로 도심의 노후한 놀이터 시설을 개∙보수 해주는 도시놀이터 개선 사업의 성과로, 지난해 5월 개장했다.

GSK는 임직원의 월급 우수리와 월정액 기부, 다양한 자원봉사 및 회사의 매칭펀드로 모금한 적립액(3억원 상당)을 후원했으며 지난해 9월에는 직원들이 직접 참여하는 놀이터 개장 100일 기념 봉사활동과 기념행사를 가진 바 있다.

이번 송편 나눔 행사에 참여한 GSK 임직원과 지역 주민들은 송편 1천 개를 함께 빚고 추석 음식을 나누며 이웃과 함께 하는 풍성한 한가위의 의미를 되새겼다.

이날 빚은 송편은 참여 주민들에게 전달해 이웃과 나누도록 하고, 지역 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가정 50곳에 직접 방문해 전달하기도 했다. 행사장에는 주민 음악동아리 공연 무대를 마련해 즐거운 한가위 문화 공유의 장을 제공했다.

4일 한가위 송편 나눔 행사에 참여한 GSK임직원들이 기념사진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GSK 한국법인 줄리엔 샘슨 사장은 “GSK는 단순한 재정적 후원에서 벗어나 직원들이 인적 봉사활동에 직접 참여하며 가치 있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한가위 명절을 맞이해 이웃과 함께 명절을 즐기며 사회적 가족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뜻 깊은 행사였다”고 말했다.

이어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하고 안전하게 놀 수 있도록 재단장한 개나리공원이 1주년이 된 것을 축하하며 앞으로도 지역 어린이와 주민들의 즐거운 소통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자원봉사는 GSK의 자원봉사 장려 프로그램인 '오렌지 데이'를 활용해 진행됐다. GSK는 임직원들이 지역사회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고 함께 공헌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오렌지 데이’를 운영하고 있다. 오렌지 데이는 임직원들이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근무일 중 하루의 유급 휴가를 지원하는 GSK의 프로그램이다.

이번 한가위 송편 나눔 행사는 세이브더칠드런, 방아골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도봉구 방학2동주민센터에서 진행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