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2 화 16:33
상단여백
HOME Pharmacy Council 데일리팜통신
제일약품, 교린社 과민성방광 치료제 '비베그론(vibegron)' 국내 독점 판매 계약 체결…기존 항콜린제 BUP-4정과 함께 '비뇨기과 치료제 분야 영역' 확대과민성방광 환자들 '삶의 질' 개선하는데 기여 할 것
제일약품 '비베그론(vibegron)' 국내 독점 판매 계약 체결

제일약품(대표이사 사장 성석제)은 7일 일본 교린 제약과 과민성방광 치료제인 ‘비베그론(vibegron)’의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계약에 따라 국내 '비베그론'의 개발과 제조 및 판매권을 갖는다고 밝혔다.

이번에 제일약품이 국내 독점 판매계약을 체결한 과민성방광 치료제 ‘비베그론(vibegron)’은 선택적 β3-아드레날린 수용체에 작용, 방광을 이완시켜 용적을 증가시킴으로써, 빈뇨, 요절박, 절박성 요실금 등과 같은 과민성방광 증상을 개선시킨다.

또한, 기존 OAB 약물보다 부작용이 적고, 동일기전 약물보다도 더 사용하기 편한 약물로 환자의 순응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제일약품 관계자는 “과민성 방광질환의 유병률은 나이를 먹음에 따라 동반 상승하는 경향이 있으며, 현재 진행형인 국내의 고령화 가속은 이러한 질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의 수를 꾸준히 증가시키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며 "이번 β3 아드레날린 수용체 작용제 ‘비베그론’의 확보는 기존의 항콜린제인 ‘BUP-4정’과 더불어 비뇨기계 치료제의 제품 라인업 강화로 이어져 과민성방광 환자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한편, '비베그론(vibegron)'은 일본 교린제약이 MSD사로부터 라이선스인 해서 일본에 2018년 11월 ‘베오바정’이라는 제품명으로 출시, 현재 1일 1회 50mg을 복용하는 과민성방광 치료제로 로컬제약사와 공동 판매 중이며, 출시한지 한달여만에 15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