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harmacy Council 데일리팜통신
일양약품, '코로나19 바이러스' 치료 물질 발견…'신약 재창출 약물 슈펙트' 48시간내 70% 바이러스 소멸정부연구과제 수행연구 신규 후보물질(5종)…24시간내 99% 바이러스 소멸

일양약품(사장 김동연)은 '코로나19 바이러스(COVID-19)' 치료 후보물질의 검증을 위해 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윤영욱) 생물안전센터내 BSL-3 시설 연구팀에 의뢰한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탁월한 유효성을 확인했다.

이번 물질들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연구재단에서 주관한 차세대응용오믹스 '신∙변종 바이러스 원천 기술개발(메르스 치료제 개발)' 연구과제 진행(수행기간:2016.7~ 2021.3)에서 발견된 '메르스 치료제' 후보물질과 백혈병 치료제 신약으로 이미 출시된 '슈펙트(성분명:라도티닙)'이다.

슈펙트(성분명: 라도티닙)에 대한 SARS-CoV-2(COVID-19) 항바이러스 치료제 qRT-PCR 효능평가 결과.

연구팀은 질병관리본부에서 분양 받은 SARS-CoV-2 바이러스(hCoV/Korea/KCDC-03/2020)’를 이용해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생물안전센터내 생물안전 3등급(BSL-3) 실험실에서 '슈펙트'를 사용한 in vitro(시험관내 시험)를 진행했으며, 그 결과, 투여 후 48시간 내 대조군 대비 70%의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감소함을 확인했다. 특히, HIV 치료제인 '칼레트라' 그리고 독감치료제인 '아비간'에 비해 우월한 효능을 확인했다.

이로써 '슈펙트'는 이미 안전성이 입증된 시판중인 신약으로 다른 후보 물질에 비해 신속하게 개발 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으며, WHO가 팬데믹을 선언한 상황에서 코로나19의 확산을 억제할 수 있는 약물로 재창출될 기대감 또한 높일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연구재단에서 주관한 차세대 응용오믹스 '신∙변종 바이러스 원천 기술개발(메르스 치료제 개발)' 연구과제를 통하여 도출된 메르스 치료제 후보물질 9종의 경우 in vitro(시험관내 시험) 시험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를 탁월하게 억제 시키는 결과를 도출했다.

'메르스 치료제 후보물질 9종'에 대한 투여 후 SARS-CoV-2(COVID-19) 항바이러스 치료제 qRT-PCR 효능 평가 결과.

특히, 우수한 효과를 보이는 신규 후보물질 중에서 IY1209, IY1471, IY1472, IY1901 그리고 IY1912 5종의 경우, 투여 후 24시간 내 99% 이상의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감소함을 확인했다.

현재 코로나19 확진자가 전세계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대유행이 선언되고 매년 겨울철에 찾아오는 계절성 감염질환의 상황까지 고려한다면 치료제 개발은 인류를 질병으로부터 보호할 가장 강력한 무기가 될 전망이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