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BMS, '취약계층 청소년 학습 위한 IT기기 보급에 5,000만원' 지원…'코로나19로 온라인 학습 필요한 취약계층 청소년 학습권 보장' 위해 성금 기부'코로나19로 온라인 학습 필요한 취약계층 청소년 학습권 보장' 위해 성금 기부

한국 BMS제약(대표 김진영)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취약계층 청소년들의 학습권을 보장하고자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에 IT기기 보급사업을 위한 성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온라인 개학으로 학습 격차 완화 필요성에 대한 논의가 진행중인 가운데, 이번 성금은 IT기기 지원을 통해 온라인 접근이 어려운 취약계층 학생들의 학습권을 보장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성금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전국 저소득 취약계층 고등학생 45명을 대상으로 PC, 노트북, 태블릿 PC 등 온라인 학습을 위한 IT기기를 지원하는데 쓰인다.

또한, 사내 봉사활동팀 H2O(Hearts & Hands as One) 주도로 전직원의 참여하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손 세정제를 직접 만들고 응원하는 마음을 담은 손 편지를 IT기기와 함께 학생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취약계층 학생들이 어려운 상황에도 소중한 꿈을 포기하지 않고, 건강하게 코로나 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회사차원에서뿐 아니라 임직원 참여로 의미를 더했다.

한국BMS제약은 전 직원 재택근무를 통해 코로나 확산 방지에 적극 동참하고 있으며, 재택근무 장기화에 따른 직원 피로도를 덜고 건강한 재택문화를 활성화하고자 서로를 격려하고 소통하는 직원 참여형 사내 이벤트를 실시하고 있다.

한국BMS제약 김진영 대표는 “이번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공백이 자칫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한 교육 소외로 이어지지 않도록 하는 데 기여하고,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취약계층 학생들이 소중한 꿈을 이어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국BMS제약은 세계적인 바이오제약회사로서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도움이 절실한 주변의 이웃을 지원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국BMS제약의 사내 봉사활동팀 H2O(Hearts & Hands as One) 직원들이 취약계층 청소년들에게 IT기기와 함께 전달할 손 세정제와 응원편지를 일정 거리를 두고 직접 제작하고 있다.

이번 성금 전달은 브리스톨 마이어스 스퀴브(Bristol Myers Squibb, 이하 BMS)의 BMS 재단으로부터 기금을 전달받아 진행하게 됐다. BMS 재단은 60년 넘게 운영되고 있는 BMS의 사회공헌재단으로 지역사회 기반의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심각한 질병과 빈곤으로 인한 전 세계 의료 불평등을 해소하는데 공헌하고 있다.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는 것을 돕기 위해 한국을 비롯해 여러 국가에 이와 같은 프로젝트는 지원한다.

한편, 한국 BMS제약은 과학을 통해 환자의 삶을 변화시킨다는 비전 아래 1999년부터 다양한 기관과 함께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왔다.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청년 암환자의 사회 복귀 및 자립을 지원하는 ‘리부트(Reboot)’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와 함께 소아암 아동청소년의 치료비와 성장 활동 프로젝트를 지원하는 '리부틴(RebooTeen)' 후원을 통해 질환 치료를 넘어 환자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 데 앞장서고 있다.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