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linical 학술 Selection
유럽혈액학회(EHA)서 '골수섬유증 환자 대상 리얼월드 데이터 연구 결과' 발표…한국노바티스 자카비, '중간위험군-1 포함한 골수섬유증 환자서도 전체생존기간 연장' 확인자카비, '중간위험군-1 포함한 골수섬유증 환자서도 전체생존기간 연장' 확인

한국노바티스(대표: 조쉬 베누고팔)는 골수섬유증(myelofibrosis) 치료제 자카비(성분명: 룩소리티닙)의 전체생존기간(Overall Survival, OS) 연장 효과를 다시 한번 입증한 리얼월드 데이터 연구 결과가 유럽혈액학회에서 발표됐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에 발표된 데이터는 IPSS(International Prognostic Scoring System, 국제예후점수시스템) Int-1(중간위험군-1, Intermediate-1) 골수섬유증 환자를 포함한 연구 결과로, 골수섬유증을 진단받은 이후 자카비를 처방받은 환자는 처방받지 않은 환자에 비해 더 긴 생존기간을 보이며 사망위험을 39%나 감소시킨 것으로 나타났다.

자카비의 전체생존기간 연장효과는 기존의 COMFORT 연구를 통해 IPSS Int-2(중간위험군-2) 및 고위험군(High Risk) 골수섬유증 환자에서 이미 입증된 바 있다.

지난 11일부터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5회 유럽혈액학회(European Hematology Association, EHA)에서 포스터로 소개된 이번 리얼월드 데이터 연구 결과는 Int-1 골수섬유증 환자가 포함된 연구에서도 전체생존기간 연장 효과가 일관되게 보였다는데 의미가 있다.

골수섬유증은 비장비대 및 질환 관련 증상으로 삶의 질이 크게 떨어지고, 고위험군 환자의 경우 생존기간이 27개월 밖에 되지 않는 중증 희귀 혈액암이다. IPSS 예후인자(연령, 백혈구 수, 전신 증상 등) 개수에 따라 저위험 그룹과 중간위험군인 Int-1,2 그리고 고위험 그룹으로 나뉜다.

한국노바티스 항암제사업부 신수희 총괄은 “Int-1 환자에서도 비장비대 및 질환으로 인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자카비를 통해 가능한 빠른 시기에 치료 혜택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현재 Int-1 환자에 대해서는 자카비의 국내 보험급여가 적용되지 않아 치료 사각지대가 존재한다”며 “한국노바티스는 골수섬유증 환자들의 치료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다방면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리얼월드 데이터 연구는 IPSS Int-1 이상의 65세 이상 골수섬유증 환자 1,399명을 대상으로 자카비 치료 환자(n=272)와 비치료 환자(n=1,127)의 전체생존기간을 분석했다.

그 결과, 자카비 치료군의 전체생존기간 중앙값은 데이터 분석 당시 도달하지 않았으며(95% CI, 51.0-not reached) 비치료군의 44.4개월(95% CI, 37.3-62.0)대비 우월한 것으로 나타났다(HR, 0.61; 95% CI, 0.45-0.82; p=0.0016).

또한, 1년 시점에서의 생존율은 자카비 치료군에서 82.3%(76.7%-86.7%)로 비치료군 72.5%(69.5%–75.2%) 대비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2년 시점에서 생존율 역시 자카비 치료군은 76.1%(69.2%–81.7%)으로 비치료군 60.6%(56.9%–64.0%) 대비 우월한 것으로 나타났다(adjusted HR, 0.61; 95% CI, 0.45–0.82; P=0.0016).

자카비는 기존 제3상 임상인 COMFORT-I, II 연구를 통해 Int-2와 고위험군 골수섬유증 환자에서 비장 비대 증상 개선 및 전체생존기간 연장을 확인한 바 있다. 309명의 골수섬유증 환자를 대상으로 한 위약 대조 임상인 COMFORT-I 연구에서는 치료 시작 24주 시점에 자카비 치료군의 41.9%에서 비장의 크기가 35% 이상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위약군 0.7%의 환자가 해당).

또한, 최적지지요법과 비교한 COMFORT-II 연구에서도 유일하게 자카비 투여군에서만 치료 48주 시점에서 비장 크기가 35% 감소했다. COMFORT-I, II 연구의 5년 통합 분석(pooled analysis)에서는 자카비 치료군의 전체생존기간 중앙값은 5.3년으로 대조군 3.8년 대비 사망 위험을 30%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HR, 0.70; 95% CI, 0.54–0.91; P=0.0065).

자카비는 국내에서 중간위험군 또는 고위험군 골수섬유증 및 히드록시우레아에 내성 또는 불내성인 진성적혈구증가증의 치료제로 승인받아 시판중이다. 현재 IPSS intermediate-2(중위험군-2) 또는 high risk(고위험군)인 골수섬유증 환자에서 보험 급여가 적용되고 있다.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