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harmacy Council 데일리팜통신
국제약품, '구충제 사업'에 진출 '일반의약품 사업 재개'…알벤다졸 성분 '네오벤졸' 출시국제약품, '일반의약품 사업 재개'…알벤다졸 성분 '네오벤졸' 출시

국제약품(대표 : 남태훈, 안재만)이 구충제 제품을 출시하며, 일반의약품 사업을 재개했다.

그동안 국제약품 전문의약품 위주로 영업을 해왔으나 최근 구충제를 출시해 일반인들에게도 널리 회사 브랜드를 알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최근 국제약품은 1회 1정 복용하는 광범위 구충제 '네오벤졸(주성분 알벤다졸)'을 최근 발매했다고 밝혔다.

'네오벤졸'은 1회 1정 복용으로 아메리카 구충, 분선충의 감염 및 이들 혼합감염의 치료 회충, 요충, 십이지장충, 편충 등 광범위하게 기생충을 박멸한다. 12개월 이상 유소아부터 복용이 가능하다.

기생충은 한 동안 박멸된 것으로 인식되어 왔으나 생선회나 육회, 유기농 채소 등 식품을 통한 감염이 꾸준히 확인되고 있는 현실이다. 그리고 해외수입을 통한 식품이나 국외로부터 유입된 기생충에 의한 감염을 포함해 최근 증가되고 있다. 또한, 일부에서는 여러 종류의 반려동물을 통한 감염 등이 증가의 원인으로 제기되고 있다.

이처럼 기생충 감염 사례는 증가하고 있지만 자가 진단이 어렵고, 신체접촉이나 일상 생활용품 등을 통해 쉽게 주위 사람들에게 전파되기 때문에 전문가들은 정기적으로 구충제를 복용하는 것을 권고하고 있다.

여러 지자체 및 공공기관을 통해 기생충 감염 관리를 위해 유아시설, 노인시설 등을 통해 무료로 배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오벤졸.

'네오벤졸'<사진>은 장에 음식물이 없고, 기생충 활동도 뜸한 잠자기 1시간 전 공복에 복용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한다.

필요시 식사와 관계없이 복용할 수도 있으며, 매년 계절이 바뀌는 봄과 가을 두 차례에 걸쳐 정기적으로 복용하는 것을 전문가들은 권고하고 있다.

국제약품 관계자는 “기생충은 가족이나 구성원 중 한 사람만 갖고 있어도 주위 사람들에게 전파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같은 생활공간에 노출되어 있는 가족 또는 공동체 구성원들이 모두 함께 구충제를 복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회사측은 “전문의약품 제조 회사에서 일반의약품과 의약외품 제조 및 유통 등으로 점차 영역을 확대함과 동시에 소비자가 직접 구매가 가능한 시장의 성격상 국제약품 인지도를 높이는데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