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메드트로닉코리아,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회 나눔 실천…메드트로닉, 글로벌 팬데믹 사태 극복 위해 '올해초 1,120만 달러 이상 지원·인공호흡기 설계도' 공개메드트로닉코리아, '코로나19 극복' 위한 지역사회 나눔 실천

메드트로닉코리아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 따뜻한 손길을 전하고 있다.

메드트로닉코리아는 지난 7월 17일 강남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강남구 일원동 일대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가정에 도시락과 코로나19 예방 위생 키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임직원 약 30명은 생활 방역 지침을 준수해 소규모 그룹으로 조를 편성, 점심 도시락과 살균소독제, 마스크, 체온계, 알코올티슈, 텀블러 등으로 구성한 키트를 직접 배달했다. 이날 이웃에게 전달된 도시락은 총 60인분, 위생용품 키트는 총 75개다.

메드트로닉 글로벌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프로젝트 6(Project 6)’의 일환으로 이뤄진 이번 지원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의무’를 다하고 자신이 속한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고자 하는 마음을 담고 있다. 매년 6~7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47개국에서 동시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에는 글로벌 임직원들이 다양한 활동으로 참여한다.

메드트로닉코리아 임직원들이 지난 7월 17일 강남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가정에 후원물품을 전달하며 따뜻한 손길을 전했다.

또한, 메드트로닉코리아는 7월 한 달간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돕는 사내 ‘물품 기증’ 및 ‘헌혈증 기부’ 캠페인을 열고, 전사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으로 모인 헌혈증은 소아암 관련 재단에 기부, 치료과정에서 수혈이 필요한 백혈병, 소아암 환아들을 돕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메드트로닉코리아 이상수 전무는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의미 있는 도움을 전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메드트로닉코리아는 혁신적인 의료기기와 치료 연구 개발은 물론, 더 건강하고 밝은 지역사회를 위해 기업시민으로서 책임과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드트로닉코리아는 올해 초, 코로나19 특별지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의 의료진을 돕기 위해 ‘투게더 위드 대구(Together with Daegu)’ 기부금 모금 캠페인을 진행, 회사의 매칭 펀드를 더한 금액으로 방호복 900벌을 구매해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에 전달한 바 있다.

메드트로닉은 전 세계 코로나19 발생 초창기부터 재단을 통해 환자와 의료진을 우선으로 한 1,120만 달러 이상의 재정적∙기술적 지원을 이어오고 있으며, 지난 3월에는 자사의 인공호흡기 ‘Puritan Bennett 560(PB 560)’의 설계도를 전체 공개, 코로나19 치료에 기여하고 있다.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