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edi Council Medi Academy Archive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와 한국혈관학회 주최 '국제 혈관생물학 총회(IVBM 2020)' 개최…COVID-19 팬데믹속 '전 세계 혈관생물학 분야 석학들' 온라인서 '활발한 지식' 교류13개 Plenary Session 통해 '혈관 생물학 분야 최신 지견' 나누는 '지식 공유의 장'

'국제 혈관생물학 총회(IVBM 2020)'가 COVID-19 여파로 9월 9일부터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와 한국혈관학회가 주최하고 2020 국제 혈관생물학 총회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제21차 혈관생물학 국제대회인 IVBM2020(International Vascular Biology Meeting 2020)'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되는 하이브리드 형태로 개최될 예정이었다.

그러나 최근에 코로나 전염병이 확산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로 격상됐기에 정부의 방역 지침을 준수해 오는 9월 9일부터 12일까지의 대회는 온라인으로 열린다. 단 플레너리 세션과 중요한 심포지엄은 채널 한 개를 통해서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그리고, 모든 강연 비디오는 10월 10일까지 한달간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다.

IVBM은 2년마다 전 세계를 순회하며 개최하는 역사 깊은 국제 학술대회로서 이번 IVBM2020은 서울의대 김효수 교수와 KAIST/IBS 고규영 교수, 두 석학이 공동조직위원장역할을 맡아서 이 대회를 지난 2년간 준비하면서 드디어 개막을 하게 됐다.

이번 IVBM 2020은 세계적인 혈관생물학 분야 대가 13명의 기조강연(Plenary Session)을 포함한 268개의 강연으로 구성됐으며, 국내외에서 다양한 주제의 476편의 초록이 접수됐으며, 현재까지 국내외 800여명의 참가자가 등록을 완료했다.

조직위원회에서는 최근 악화된 코로나19 상황에서 참가자들의 안전을 위해 본 행사를 온라인 개최로 계획을 변경했으나, 기존 프로그램 중 특히 국내 연구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거나 관심이 높을 주제의 강연 내용들을 선별해 9월 9일부터 12일까지 나흘간 각 분야의 전문가들을 패널로 초청해 최근 연구 동향과 최신 연구 결과에 대해 토론하는 'IVBM 2020 LIVE 세션'을 마련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IVBM 2020 Poster(사진 2020 혈관생물학 국제학술대회(IVBM 2020) 사무국 제공).

Special Session으로는 고려대학교 송대섭 교수의 원헬스 관점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유출 감염, 서울대학교 박경우 교수의 COVID-19와 심혈관 질환(CVD), 영남대학교 문준성 교수의 COVID-19와 당뇨병, 서울대학교 최평균 교수의 COVID-19: 백신과 항바이러스제의 치료 전략 등 다양한 주제의 COVID-19관련 특별 강연이 준비되어 있다.

IVBM 2020 조직위원회는 이번 혈관생물학 국제학술대회 개최를 기념해 일반 대중들에게 암, 심장질환, 뇌질환, 당뇨병, 안질환 등 우리의 생활에 밀접한 7대 주요 질환과 혈관의 연관성 및 이러한 질환들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는 관리법을 소개하는 홍보물을 제작해 혈관건강관리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제고할 예정이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