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사람과 사람 인사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이준홍 교수, 대한신경과학회 회장 선출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신경과 이준홍 교수<사진>는 2021년 3월 1일부터 1년간의 대한신경과학회 38대 회장 임기를 시작하게 된다.

이준홍 교수는 2020년 7월 24일과 25일 대한신경과 학회 평의원회 및 총회에서 회장 선거를 통해 차기 대한신경과학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대한신경과학회는 1983년도에 설립되어 현재 2,355명의 회원이 소속되어 있는 대한의학회 기간학회로써, 현재 정회원의 약 38%가 대학병원에서 근무 중이며, 330명의 신경과 전공의가 소속되어 있다

이준홍 교수는 대한신경과학회 회장으로서 총회와 평의원회의 의장이 되며, 대한신경과학회를 대표해 우리나라 신경과학 및 학회의 발전에 이바지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다짐이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이준홍 교수.

이준홍 교수는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워싱턴 대학과 웨이크 포레스트 대학에서 연수를 했다.

이준홍 교수의 전문진료 분야는 치매, 뇌졸중, 신경초음파, 뇌전증이며, 일산병원 개원부터 동 병원에 근무하면서 뇌혈관센터장, 임상연구센터장, 진료지원부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일산병원 치매예방센터 소장으로 연구 및 진료를 수행하고 있으며, 또한 일산병원 전문의 협의회 회장으로도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대한신경과학회 의무이사 및 보험이사, 대한신경초음파학회 회장, 세계신경초음파학회 아시아지부 회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대한치매학회 회장으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2019년도에는 대한치매학회 및 고양시 일산동구 치매안심센터 활동 등 치매극복에 기여한 공로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도 받은 바 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