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2기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청년기자단' 해단식 개최…11명 대학생 기자단, '7개월간 120여건 콘텐츠' 게재11명의 대학생 기자단, '7개월간 120여건 콘텐츠' 게재

청년의 시각에서 제약바이오산업 가치를 알린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2기 청년기자단(별칭 팜블리)’이 활동을 마친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서울 방배동 협회 회관에서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2기 청년기자단 해단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블로그 담당의 일반기자단 김세은(중앙대 생명과학과), 김현민(고려대 경영학과), 박오영(명지대 생명과학과), 염예솔(이화여대 약학과), 이민지(서울대 제약학과), 이영인(차의과학대 보건의료산업학과), 전보경(동국대 바이오제약공학과), 황유림(전북대 분자생물학과)과 유튜브 담당의 영상기자단 권가영(명지대 생명과학정보학과), 김민희(삼육대 화학생명공학과), 유애린(인제대 제약공학과) 등 2기 기자단 11명은 7개월 동안 한국제약바이오협회 공식 블로그와 유튜브에 제약바이오산업과 관련된 120여 건의 콘텐츠를 작성·게재했다.

기자단은 취업준비생을 비롯한 대중의 관점에서 산업의 궁금증과 시기별 이슈를 다루며 다양한 취재활동을 펼쳤다. 특히, 2기부터 시작한 영상기자단의 활약으로 직무 인터뷰나 행사 등을 보다 생동감 있게 전달했다.

이들은 ‘2020 바이오헬스 일자리박람회’, ‘바이오코리아 2020’ 등을 취재하고 우리들제약 현직자 취업특강을 비롯, 보령제약 메디컬본부장, GC녹십자셀 개발본부장·경영지원팀장·연구소장, HK이노엔 마케팅·영업·인사팀, 대웅제약 PM 인터뷰 등 다양한 직무에서 현직자 인터뷰를 진행해 취업 준비생들이 원하는 정보를 제공하고자 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제약회관에서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2기 청년기자단(별칭 팜블리) 해단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사진은 해단식 종료 후 단체사진 캡쳐화면.

또 의약품 CF광고 촬영지 방문기 등 색다른 취재를 시도하며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작했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와 관련 백신 및 치료제 개발 상황 등의 내용을 시기별로 발행, 제약바이오산업에 쏠린 대중의 관심에 부응하고자 했다.

해단식에서는 제약기업 직무별 역할을 영상에 상세히 담은 김민희씨와 ‘제약회사 현직자가 들려주는 이야기’ 등을 통해 취업준비생들의 공감을 얻은 전보경씨가 ‘우수콘텐츠상’을, 청년기자단의 추천으로 뽑힌 박오영씨가 ‘우수팜블리상’을 수상했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 관계자는 “2기 청년기자단은 코로나19로 현장대면취재의 제약이 많았음에도 각종 행사와 현안에 적극적으로 접근하며, 산업에 대한 대중의 이해를 끌어냈다”며 “올해도 3기 기자단을 구성해 대국민 소통 창구를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