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harmacy Council 데일리팜통신
제일헬스사이언스, 4중 기능성 '더 퍼스트 포스트바이오틱스' 출시

붙이는 퇴행성 관절염치료제 ‘케펜텍 플라스타’와 진통소염제 '펭귄파스-제일파프'를 대표 브랜드로 하는 헬스케어 전문기업 제일헬스사이언스(대표 한상철)는 자사의 건강기능식품 전문브랜드 '쎈트힐'에서 4중 기능성 맞춤설계 유산균 '더퍼스트 포스트바이오틱스'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밝혔다.

'더퍼스트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장 건강 기능성 원료인 '프로바이오틱스유산균'과 유산균의 먹이인 '프리바이오틱스', 그리고 부원료인 ‘유산균의 대사산물’을 한번에 섭취하도록 설계한 ‘포스트바이오틱스’로서 아연과 판토텐산까지 포함되어 있는 4중 기능성 제품이다.

이 제품에는 세계적으로 명성 있는 ‘다니스코社’의 유산균 17종과 모유유래 유산균, 특허 받은 김치유래유산균 락토바실러스 플란타룸이 부원료 수준의 소량이 아닌, 기능성 효과를 제대로 발휘 수 있는 정도의 주원료로 구성되어 있고 초유분말, 유산균배양건조물, L-프롤린, 자일리톨, 딸기과즙 등 5종의 부원료까지 엄선하여 함유하였다.

더퍼스트 프로바이오틱스.

또한, ‘더퍼스트 포스트바이오틱스’에는 현대인의 불규칙한 식습관 등으로 인해 부족해지기 쉬울 수 있는 비타민B5 판토텐산과 아연이 일일 권장섭취량 100% 수준으로 함유된 것이 특징이며, 휴대가 간편해 어디에서나 편리하게 섭취가 가능하다.

제일헬스사이언스 마케팅부 최용석 차장은 “더퍼스트 포스토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의 대사산물까지 부원료로 포함한 포스트바이오틱스 제품이며, 판토텐산과 아연도 함유한 4중 기능성 제품으로 장 건강 관리는 물론 정상적인 면역기능과 에너지 생성이 필요한 분들께 필요하다"고 전했다.

하루 한 포로 간편하게 섭취가 가능한 ‘더퍼스트 포스트바이오틱스’는 1박스에 2개월 분이 들어있다.

편집국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