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사람과 사람 동정
강남세브란스 노성훈 특임교수, '일본외과학회 명예회원' 추대

연세대 강남세브란스병원(병원장 송영구) 위장관외과 노성훈 특임교수가 최근 일본외과학회(日本外科学会, Japan Surgical Society) 명예회원으로 추대됐다.

일본외과학회는 지난 1899년 설립돼 전 세계 4만명 이상의 회원 수를 보유하고 있는 일본 최대 규모의 외과 학회다.

노성훈 교수는 지난 2017년 위암 수술 누적 1만 건을 집도하는 등 세계 최고의 위암 권위자로 꼽힌다. 한국과 일본 등 국제 외과학 분야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명예회원으로 추대됐다.

노성훈 교수.

노성훈 교수는 오는 2022년 4월 13일부터 16일까지 일본 구마모토시에서 열리는 ‘제122회 일본외과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위암 수술 후 삶의 질을 고려한 림프절 절제술 및 재건술”을 주제로 발표할 예정이다.

노성훈 교수는 “학술적‧술기적인 면에서 세계외과학 발전에 큰 기여를 한 일본외과학회의 명예회원이 된 것은 영광스러운 일”이라며 “우리나라 외과 수준을 세계적 수준으로 인정했다는 점에서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세암병원장을 지낸 노성훈 교수는 지난 2009년 대한위암학회 회장, 2010년 대한암학회 이사장, 2011년 세계위암학회 회장, 2018년 대한외과학회 회장을 거쳤으며, 2019년부터 국립암센터 이사장을 역임하고 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