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머크 라이프사이언스, '한국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 5주년 기념 가상 오픈하우스' 진행…한국M Lab, '5년 동안 540건 이상 협업·교육 진행에 1천명 이상 참여' 성과100개 이상 바이오 기업·신흥 벤처기업과 '임상 전 과정 및 혁신 제약·바이오 기술 관련 협업에 시너지' 일으켜

글로벌 과학기술 선도 기업 머크(Merck) 라이프사이언스의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가 10월 21일 개소 5주년을 맞았다.

송도에 위치한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는 국내외 제약∙바이오 산업 전문가의 요구사항을 지원하기 위한 실습 및 가상 교육을 통해 제조환경을 재현하고 프로세스를 평가 및 해결할 수 있도록 설계된 non-GMP 시설이다.

머크 라이프사이언스는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 개소 5주년을 기념해 11월 4일, 제약∙바이오 산업에 관심있는 이공계 대학생들을 위한 가상 오픈하우스를 진행한다.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 가상 오픈하우스는 참여자가 가상의 실험실과 쇼케이스에 입장해 업스트림부터 다운스트림 공정, 최종 제품 사용화 과정 등 머크의 바이오 프로세싱 시설을 둘러볼 수 있는 가상 공간이다.

또한, 머크 라이프사이언스는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 가상 오픈하우스에 참여한 제약∙바이오 관련 취업 준비생들을 위한 커리어 컨설팅을 제공한다. 커리어 컨설팅에서는 머크 라이프사이언스 실무자들과의 만남을 통해 직무별 현장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다.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 가상 오픈하우스에 관심있는 대학생들은 10월 31일까지 가상 오픈하우스 신청 링크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김용석 한국 머크 라이프사이언스 프로세스 솔루션 비즈니스 총괄.

김용석 한국 머크 라이프사이언스 프로세스 솔루션 비즈니스 총괄<사진>은 "한국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는 2016년 설립 이후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SK바이오사이언스 등 100여개가 넘는 제약·바이오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며 "한국의 제약·바이오 산업은 바이오 의약품 개발을 중점으로 기하급수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는 의약품 개발의 초기부터 생산 단계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전문적인 기술과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와 협업하는 기업들이 보다 빠르고 안전하게 치료제를 시장에 출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고 밝혔다.

2016년에 개소한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는 540회 이상 의약품 연구개발에 필요한 실질적 실험과 연간 자동화 필터 무결성 테스트(Automatic Filter Integrity Testing) 및 TTF 여과장치(Tangential Flow Filtration) 사용법 집중 트레이닝 코스 등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 M Lab 콜라보레이션 센터는 전 세계 9개 지역에서 운영 중인 센터 중 하나로, 전세계 유수 바이오 기업이 모인 허브 송도에서 제약∙바이오 기업을 대상으로 머크 소속의 과학자와 엔지니어의 노하우를 활용해 이들과의 협업, 기술자문 및 트레이닝 기회 제공을 통해 바이오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