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병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에스컬레이터 개통'…'접근성 향상·편의시설·정원 등 큰 호응 얻어' 대규모 태양광 패널로 미래 에너지 활용 가속안암병원과 전철역 잇는 에스컬레이터 개통…'대규모 태양광 패널로 미래 에너지 활용' 가속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원장 윤을식)은 안암병원과 6호선 안암역을 잇는 에스컬레이터를 개통하고 지난 5월 17일 정식 가동에 돌입했다.

이번에 개통된 에스컬레이터는 안암병원에서 환자 및 내원객들의 편의를 위해 마련했으며, 기존 내원객 주차장을 활용해 진행됐다.

에스컬레이터와 정원.

이번에 개통된 에스컬레이터는 약 8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완성됐으며, 지난 5월 9일부터 시행한 시범 운행을 통해 안암병원의 접근성과 환자들의 편의가 대폭 향상되어 큰 호응을 얻고있다.

안암병원과 안암역을 연결하는 에스컬레이터의 설치와 함께 기존 옥외 주차장의 상층부를 녹지화해 환경을 개선하고, 1개 층의 실내공간을 마련하는 등 증축 230평(약 760㎡), 리모델링 2,356평(약 7,790㎡)의 공사를 통해 혁신적인 공간 활용을 이뤘다. 또한, 대규모 태양광 발전 패널을 설치해 미래에너지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ESG경영실천을 향해 크게 도약했다.

에스컬레이터 개통 기념.

윤을식 원장은 "환자와 보호자, 교직원을 비롯해 병원을 이용하는 모든 이들을 위해 에스컬레이터와 정원을 마련했다"며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이 진정한 환자 중심의 병원을 만들기 위해 실천하고 있는 노력의 한 부분"이라고 말했다.

현재 안암병원은 에스컬레이터 개통을 기념해 음악회 개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한시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에스컬레이터 개통 기념음악회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교직원이 직접 연주하며, 환자와 직원들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곡들이 준비되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안암병원은 이번에 진행한 에스컬레이터 설치와 편의시설확충, 정원조성 등 다양한 개선활동을 통해 안암병원이 환자와 내원객 뿐 아니라 교직원들과 지역주민들까지 함께 공유하는 힐링공간으로서 지역사회와 건강한 환경을 공유하는 건강파트너로서의 역할을 다할 전망이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