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제약
제일약품 등 제약사들, '한 자리에 모여 신약개발 협력' 모색…'다수 제약사 실무진들 모여 신약 개발 등 다양한 경험·노하우' 공유'다수 제약사 실무진들 모여 신약 개발 등 다양한 경험·노하우' 공유

제약업계가 생존을 위한 활로 모색에 적극 나서고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제약개발전문가회 BD분과는 29일 국내외 제약사 및 의료기관 등 산업 관계자 60여명이 모여 신약 개발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서초에 위치한 제일파마홀딩스 본사에서 교류회 방식으로 진행했다.

제약사들은 급변하는 글로벌 제약산업 환경 변화에 따른 선제적 대응 방안 마련, 혁신신약 출시 등 중장기 성장 동력을 확보를 위한 타개책을 찾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모임을 주최한 제약개발전문가회(PhaSA)는 국내외 의약품 등의 개발(사업, 제품 등)과 허가 및 의약품 보험 관련 정책과 제도에 대한 연구와 전문인재 개발과 양성 등의 제반 활동을 통해 국내 제약 산업을 미래의 확실한 핵심산업으로 성장시키고 나아가 국민 보건향상에 이바지하기 위해 2017년 3월에 비영리 민간단체로 출범했다.

제일파마홀딩스 본사에서 국내외 제약사 및 의료기관 등 산업 관계자들이 모여 교류회를 갖고 있는 모습.

이번 모임은 제일약품을 포함한 다수의 제약업계 실무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술이전, 파트너십, 개량신약 및 제네릭 개발 검토, 제휴사 관리 등의 다양한 경험 및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제일약품 관계자는 "국내 제약사들이 국산 신약 출시를 위해 유기적으로 협력하고, 네트워크를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지속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내 기업의 혁신적인 기술들이 가치를 인정받고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수의 제약사들이 뜻을 모아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