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아이쿱, 서울시내과의사회와 '만성질환 디지털 교육 콘텐츠 분야 협력 위한 MOU' 체결…만성질환자관리 교육 콘텐츠 제작 등 '디지털헬스케어 서비스' 확장만성질환자관리 교육 콘텐츠 제작 등 '디지털헬스케어 서비스' 확장

만성질환 관리 플랫폼 전문기업 아이쿱(대표 조재형)이 지난 1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서울시내과의사회(회장 이정용)와 만성질환 디지털 교육 콘텐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아이쿱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의 만성질환관리 플랫폼 ‘닥터바이스’를 활용, 만성질환 시장 정보 공유 및 만성질환자의 체계적 관리를 위한 디지털 교육 콘텐츠 개발에 서울시내과의사회와 상호 협력키로 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환자 교육 콘텐츠 제작 △환자 교육 콘텐츠 상호 교환 및 공동 활용 △환자 맞춤형 교육 추천 알고리즘 개발 △스마트케어코디네이터 활용 방안 연구 등이다.

지난 15일 아이쿱과 서울시내과의사회가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MOU를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은 왼쪽부터 아이쿱 조재형 대표, 서울시내과의사회 이정용 회장.

조재형 아이쿱 대표는 “고혈압, 당뇨 등 만성질환은 합병증 발병률 감소를 위해 적절한 치료와 함께 생활 습관 개선 등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서울시내과의사회와 협업하여 만성질환자교육 콘텐츠의 질적 향상을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이정용 서울시내과의사회 회장은 “서울시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아이쿱이 보유한 디지털헬스케어 서비스 고도화 및 콘텐츠 자문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쿱의 ‘닥터바이스’는 전자의무기록(Electronic Medical Record, EMR) 솔루션 및 다양한 원외 진단기기에서 수집된 개인건강기록(Personal Health Record, PHR)을 기반으로, 의사가 환자에게 질환 상담과 교육 및 약제 정보 제공을 할 수 있는 ‘환자 맞춤형’ 만성질환 관리 솔루션이다.

서울시내과의사회는 2022년 5월부터 제14기 집행부의 임기가 시작되었으며, “밝고 건강한 미래를 위해 ‘국민과 동행하는 내과’ ‘환자와 소통하는 내과’ ‘화합과 상생하는 내과’라는 대한내과의사회의 추진 방향에 함께 하고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