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 제약
GC케어, 어떠케어 '3D 건강체크' 신규 서비스 출시…11만개 의료기관 데이터 기반으로 '연중무휴·주말·24시간 운영되는 병원·약국' 찾기도 가능'내 신체·정신 건강과 아이 건강까지' 3D캐릭터 등 통한 자가체크 기능 선보여

증상 입력만으로 700여개 질환을 신속히 판별할 수 있는 모바일 서비스가 등장했다.

GC(녹십자홀딩스) 헬스케어 부문 자회사인 GC케어(대표 안효조)가 모바일 건강 습관 관리 어플리케이션 ‘어떠케어’의 ‘3D 건강체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몸에 이상이 있을 때 병원 및 진료과 선택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이용 방법도 간편하다. 이용자는 어플리케이션 내 3D그래픽으로 구현된 본인 캐릭터의 머리, 가슴, 다리 등 불편한 부위를 터치해 긴급하거나 주의가 필요한 질환 정보를 신속히 확인할 수 있다.

GC케어, 어떠케어 '3D 건강체크' 신규 서비스 출시.

아픈 증상을 정확히 표현하기 어려운 아이들의 경우, ‘아이 체크’ 기능을 이용하면 된다. 영유아기 자주 발생하는 8가지 긴급 상황을 토대로, 질환을 추정할 수 있는 서비스다.

또한, ‘어떠케어’는 근처 연중무휴, 주말, 24시간 운영되는 병원 및 약국 정보도 제공한다. 이를 위해 11만개 이상의 의료기관 데이터가 새롭게 추가됐다. 이용자가 건강 체크 후 주변의 관련 병원, 약국을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GC케어 나주엽 모바일사업본부장은 “GC케어 누적 데이터와 자체 개발 알고리즘을 활용한 혁신적인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 전했다.

편집국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