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 학회·학술
대한뇌졸중학회, '2022년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회장상' 수상…'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심사서 학술활동 우수학회'로 선정국내 학회 학술지 발간·학술대회 및 신진과학자프로그램 등으로 평가
대한뇌졸중학회(이사장 서울의대 배희준, 편집위원장 울산의대 김종성)가 12월 21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이하 한국과총) 회장상을 수상했다. 대한뇌졸중학회는 2019년에 우수 학술활동 학술지 발간 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다.

과총은 2019년부터 학술활동 우수성과 사례 발굴 및 공유를 통해 국내 학회 발전을 도모하고자 전체학회를 대상으로 학술지 발간, 학술대회 개최, 신진과학자 사업 등을 평가해 우수학회를 선정해오고 있다.

대한뇌졸중학회는 2013년부터 영문 학술지 Journal of Stroke(이하 JoS)를 발간하고 있으며 JOS에는 매년 50여편의 논문이 게재되고 있다.

현재 국내외 뇌졸중 주요 전문가들이 종설 및 원저를 투고하고 있고, 올해 발표된 2021년 영향력지수(IF, Impact Factor)는 8.632의 높은 수준으로 JOS가 기록한 지수 중 역대 최고 지수를 경신했다. 이 지수는 세계 뇌졸중 관련 학술지 중 3번째 높은 영향력 지수이다.

또한, 대한뇌졸중학회는 2012년부터 2년마다 국제학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국내외 연구자 500명 이상이 국제 학회에 참여해 연구논문을 발표하고 세계의 석학들의 강연이 진행된다. 2022년에는 10월에 International Conference STROKE UPDATE 2022 & 2nd Australian-Korean Joint Stroke Congress를 개최했다.

대한뇌졸중학회 배희준 이사장은 “JoS의 활발한 활동과 학술대회를 통하여 뇌졸중 연구자들의 훌륭한 연구결과를 전세계에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자 하며, 또한 세계적인 국제학술지로서의 위상을 유지하고자 노력하겠다”며 “활발한 연구활동을 통해 뇌졸중을 극복하고 국민들의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