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박스터 코리아, '임직원 감사의 달' 맞아 '감사 손 편지 쓰기·비웰앳박스터(BeWell@Baxter)' 사내 프로그램 열어…박스터 코리아, 5월 '임직원 감사의 달'로 정해 '다채로운 사내 프로그램' 진행박스터 코리아 "임직원들 서로 존중, 건강하고 활기차게 일할 수 있는 기업 문화 조성 위해 노력할 것"

박스터 인터내셔널(Baxter International Inc.)의 한국법인 박스터 코리아(대표 임광혁)는 5월을 ‘임직원 감사의 달’로 정해, 서로에게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는 ‘땡스 투 유(Thanks to you)’ 사내 행사와 임직원 건강 증진 프로그램 ‘비웰앳박스터(BeWell@Baxter)’ 프로그램을 한 달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박스터는 사내 라운지에 ‘땡스 투 유’ 대형 메시지 보드를 설치해, 임직원들이 직접 동료에게 쓴 감사의 손 편지를 게시하여 서로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나눌 수 있도록 했다.

메시지 행사에 참여한 파이낸스 이수미 과장은 “평소에는 동료들에게 이메일로만 간단하게 고마움을 표현했는데, 이렇게 직접 손 편지로 마음을 전하니 더 뜻 깊었다”며, “앞으로도 동료들에게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더 자주 전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박스터의 글로벌 임직원 건강 증진 프로그램 ‘비웰앳박스터(BeWell@Baxter)’ 프로그램도 5월 한 달간 진행됐다.

박스터 코리아 임직원 감사의 달 행사.

‘비웰앳박스터’는 박스터의 ‘일하기 좋은 기업’을 만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임직원들이 건강한 몸과 마음으로 일할 수 있도록 돕는 운동 챌린지, 명상 등 다양한 웰니스 프로그램을 포함하고 있다.

올해는 5월 한 달간 건강한 아침 식사, 목∙어깨 이완법, 허리 스트레칭, 심신 이완 비즈니스 요가 클래스, 인왕산 둘레길 산책과 치맥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직원들이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직원들과 인왕산 둘레길 산책에 참여한 박스터 코리아 임광혁 대표는 “그동안 환자와 고객을 위해 열심히 일해 준 임직원들이 5월에는 본인의 건강도 돌보고, 동료에 대한 고마운 마음도 전하며 여유를 찾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싶어 이번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됐다”며, “임직원 모두가 건강하고 활기차게 일할 수 있는 ‘일하기 좋은 박스터’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