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1.15 목 14:05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한국UCB제약 임직원, '애착인형 제작' 홀트아동복지회에 기부임직원 직접 바느질해 만든 애착인형으로 '아이들 정서적 안정' 지원

한국UCB제약(대표이사 이영주)가 10일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친환경 애착인형을 홀트아동복지회(회장 김대열)를 통해 결손가정 및 비혼모 시설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애착인형 제작 및 기부는 한국UCB제약 전직원이 참여한 임직원 재능기부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애착 인형은 보호자와의 긴밀한 접촉을 필요로 하는 영유아 시기에, 보호자와의 분리에서 비롯되는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보조역할을 하는 인형으로, 접촉을 통한 안락감을 주기 위해 부드럽고 포근한 재질로 만들어진 인형을 말한다.

한국UCB제약 임직원들이 자신이 만든 인형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번 애착인형 만들기 행사는 한국UCB제약의 임직원은 가정형편이나 상황으로 인해 보호자와 충분한 시간을 보내기 힘든 아기들이 애착인형을 통해 불안감을 잠재움으로써 보다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취지에서 기획됐다.

행사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바라는 마음을 담아 친환경 소재로 직접 인형을 꿰매어 40여 개의 애착인형을 완성시켰다.

한국UCB제약은 기부를 통해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형성하고 보다 확장된 범위의 공감 능력을 증진시키고자 하는 취지에서 임직원이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 있다.

2014년 다발성경화증 환자들을 위해 복숭아 나무를 직접 심고, 2년 후 수확한 복숭아를 환우회에 전달한 ‘희망나무 심기’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으며, 올해 1월에는 2013년부터 4년동안 누적해 모은 2,000만원 상당의 임직원 법인카드 포인트를 세이브더칠드런에 기부하기도 했다.

기금은 국내 아동의 보건 의료를 위한 검사 및 의료비 지원을 위해 사용되며, 국내 18세 이하 저소득 가정 아동의 검사 및 외래진료 비 지원, 심리치료 시원 사업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영주 대표는 “한국UCB제약은 환자 중심의 가치를 기업활동 전반에서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런 가치가 임직원들의 행동에도 녹아들 수 있도록 독려하고 있다. 우리의 진정한 마음과 움직임이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아이들에게 신체는 물론 정서적인 건강을 향상시키는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한국UCB제약은 ‘Patient Value’, 즉 환자 중심의 가치 실현을 위해 양질의 의약품을 보급하는 것 뿐만 아니라,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환자의 삶을 보다 풍요롭게 만드는데 힘쓰고 있다. 희귀난치성질환 청소년들을 위한 직업탐색 프로그램인 ‘꿈꾸는 식탁’과 소아 뇌전증 환자들을 위한 미술 심리 치료 프로그램인 ‘아트버스’가 대표적인 활동이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