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7 월 13:45
상단여백
HOME Observation
대웅제약·에볼루스, '나보타 발매 준비 위해 양사간 협력 관계' 다져…美 에볼루스 신임 사장 등 주요 경영진 대웅 본사·나보타 공장 방문美 에볼루스 신임 사장 등 주요 경영진 대웅 본사·나보타 공장 방문

대웅제약(대표 전승호) 나보타의 글로벌 파트너사인 에볼루스(Evolus) 데이비드 모아타제디(David Moatazedi) 신임 사장 등 주요 경영진이 4일에서 5일까지 대웅제약 본사 및 향남 나보타 공장을 방문해 미국 시장 진출을 앞두고 파트너십을 강화했다.

이번 방한은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나보타’의 내년 상반기 미국 발매가 예상됨에 따라 성공적인 시장 진입을 위한 전략적 방안을 에볼루스와 함께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데이비드 모아타제디 사장 외 최고 마케팅 경영자인 마이클 매이즌 자파르(Michael Mazen Jafar) 등 주요 경영진과 미국 현지 전문의들은 ‘나보타’에 대한 정보공유와 개발자 및 글로벌 마케팅 담당자들과 함께 의견을 나눴다.

현재 ‘나보타’는 내년 미국 출시를 목표로 미국식품의약국(FDA)의 허가 심사가 진행 중이며 유럽의약품청(EMA)의 허가심사 절차도 순조롭게 진행 중으로, 내년 상반기에는 미국, 유럽 등 주요 선진국 시장에서 ‘나보타’ 시판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대웅제약 전승호 사장(사진왼쪽)과 에볼루스의 데이비드 모아타제디 사장이 10월 4일 대웅제약 본사에서 만났다. 양사는 내년 상반기 미국, 유럽 발매가 예상됨에 따라 성공적인 시장 진입을 위한 전략적 방안을 함께 논의하고 파트너쉽을 공고히 했다.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은 “대웅제약은 에볼루스와 나보타 발매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양사간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해 국산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가 주요 선진국 시장에 성공적 진입을 할 수 있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연 기자  medi@mediherald.com

이상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