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사람과 사람 동정
문일준 교수, 대한이과학회 '이원상 학술상' 수상…'난청환자 위한 수술·재활에 대한 연구 및 다수 국제학술지 논문 발표' 인정난청환자 위한 수술·재활에 대한 연구 및 다수 국제학술지 논문 발표 인정

성균관대의대 삼성서울병원 이비인후과 문일준 교수<사진>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양일간 대한이과학회에서 개최한 '제58차 대한이과학회 학술대회'에서 ‘이원상 학술상’을 수상했다.

‘이원상 학술상’은 대한이과학회장을 지낸 故 이원상 교수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제정됐으며, 대한이과학회 회원 중 지난 5년간 SCI(E)급 학술지에 발표한 논문게재 등 탁월한 학술 업적을 거두고 이과학 분야 발전에 기여한 학자를 심사해 매년 1명씩 수여하는 상이다.

문일준 교수.

이번에 이원상 학술상을 수상한 문일준 교수는 그동안 인공와우 및 보청기, 심리음향학 분야에서 난청 환자를 위한 수술과 재활에 대한 활발한 연구를 진행했으며, 60여 편이 넘는 국제 학술지 논문 발표를 통해 성과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문 교수는 “최근에는 인공지능과 심리음향학 기법을 활용한 보청기와 인공와우 관련 연구를 활발하게 진행 중”이라며 “앞으로도 특히 고심도 난청으로 힘들어 하는 환자들에게 인공와우 수술 등을 통해 난청을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난청으로 인해 고통 받는 많은 환자들이 어려움 없이 잘 듣고 편안하게 의사소통을 할 수 있도록 연구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