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오피니언 Medi pharm IN
'제약바이오 기술수출 전문가 육성 교육' 성료43명 한달간 온라인 교육…현장 업무 활용도 높아 '만족'

글로벌 제약바이오시장 진출의 핵심 인재를 양성하기 위한 사업개발(BD) 전문가 교육이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지난 11월 9일부터 12월 9일까지 약 한 달간 온라인으로 진행한 ‘사업개발 심화과정(Professional Business Development Masterclass)’ 교육을 완료했다고 21일 밝혔다.

BD는 회사 성장을 견인할 신제품을 도입하거나 관련 기관·기업 등과 파트너십을 주도하는 직무로, 기술수출(라이센싱아웃)과도 밀접하다.

협회는 국내 제약바이오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활성화, 이에 따른 사업화 전략 수립, 기술이전, 계약·협상 등에 대한 BD 전문인력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이번 글로벌 BD 심화 교육과정(PBD)을 신설했다.

이번 BD 교육은 EBD그룹에서 제약바이오 특화 교육을 담당하는 EBD아카데미와 비즈니스 컨설팅 기업 씨큐브랩이 공동으로 협업, 국내 기업 수요에 맞춘 두 단계 심화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교육에는 총 35개사에서 43명의 BD부문 담당자 등이 참가했다. 절반 이상의 임원·부장급을 포함한 다양한 직급이 전반적인 BD 업무는 물론, 해외 강사들의 전문적인 경험에 기반해 모의 협상 등 실제 업무에 적용 가능한 교육을 수강했다. 이들은 교육과정을 마치고 ▲교육 내용 ▲강의 스킬 ▲업무활용도 등 부문에서 만족도 조사를 진행, 5점 만점에 평균 4.43점의 높은 만족도를 보였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실제 사례에 기반한 구체적인 케이스 스터디 ▲BD 업무 담당자간 현장감 있는 토론 ▲상대방 입장에서 체험할 수 있는 모의 협상 ▲회사에서 준비하던 자료와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자료의 차이를 확인한 점 등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가 이뤄졌다.

PBD 마스터클래스 강사인 조셉 에스 딜런(Joseph S Dillon) 시너피직스 대표가 사업개발 심화과정 온라인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온라인으로 진행한 라이브 세션도 전반적으로 만족스러웠다는 반응이었다. 다만 그룹별 토론 등이 온라인에서 좀 더 매끄럽게 진행됐으면 좋겠다거나, 교육에 참여한 이들과 네트워크 공간이 마련됐으면 좋겠다는 등 건의도 나왔다.

협회는 성공적인 1차 교육을 바탕으로 일부 부분을 개선 및 재구성해 오는 2021년 2차 교육을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과 같은 변수가 있었지만 참가자들의 적극적인 호응과 우수한 강사진을 통해 처음 준비한 KPBMA 프로페셔널 BD코스를 성공적으로 마쳤다”며 “올해 기술수출 규모가 10조원을 넘어섰고 국내 제약바이오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대한 니즈가 더욱 커지고 있는 만큼 내년에도 충실한 교육과정을 통해 산업계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THE MEDICAL HERALD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