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법령·정책 행정·법령·정책
식약처, '스카이코비원멀티주' 허가심사 착수…'스카이코비원멀티주'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는 용법으로 개발'스카이코비원멀티주'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는 용법으로 개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SK바이오사이언스사(社)가 국내에서 개발·제조하는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멀티주’(개발명, GBP510)의 제조판매 품목허가를 4월 29일 신청함에 따라 해당 품목에 대한 심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스카이코비원멀티주’는 한국을 포함한 6개국(한국, 베트남, 필리핀, 태국, 뉴질랜드, 우크라이나)에서 면역원성 비교 3상 임상시험을 수행한 유전자재조합 방식의 백신이며,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하는 용법으로 개발됐다.

식약처는 제출된 자료를 신속하고 면밀하게 검토하고, 코로나19 백신 안전성‧효과성 검증 자문단, 중앙약사심의위원회, 최종점검위원회 3중 자문을 거쳐 제품의 안전성·효과성을 확인한 후 허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기존에 허가한 코로나19 백신과 같이 허가‧심사를 신속하게 진행할 계획이며, 제출자료가 적합할 경우 이르면 6월 중에 허가가 가능하다"고 했다.

식약처는 "SK바이오사이언스사(社)가 품질자료에 대한 사전검토를 신청(4.15.)함에 따라 원료·완제의악품의 제조·품질에 관한 자료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며 "식약처는 앞으로도 우리 국민에게 안전하고 효과 있는 백신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우정헌 기자  medi@mediherald.com

<저작권자 © 메디컬헤럴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정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